강동구, 구천면로 하수관로 개선 공사 16억원 확보 | 뉴스로
서울강동구

강동구, 구천면로 하수관로 개선 공사 16억원 확보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보도 침하 민원이 수시로 발생하고 있는 구천면로 하수박스를 개선·정비하는 ‘천호동 구천면로 노후 하수관로 개선공사’의 잔여 구간에 대한 사업예산 시비 16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구천면로는 보도 상 매설된 하수박스의 노후화로 보도 침하 민원이 수시로 발생하는 구간이나, 사업예산이 부족하여 긴급보수에 의존하고 있는 실정이다.

하지만 올해 시비 16억원 예산확보로 「천호동 구천면로 노후 하수관로 개선공사」 구간 총연장 1,835m 중 잔여구간 1,244m에 대한 하수관로 개선을 완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해당 공사는 21년 3월 착공, 11월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며 특히, 공사구간 중 「구천면로 걷고 싶은 거리 조성」 사업과 연계되는 구간(L=395m)에 대해서는 선시공하여 중복 공사로 인한 구민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공사기간 동안 불편하시더라도 안전한 강동을 만들 수 있도록 많은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라며 “앞으로도 하수관로에 대한 지속적 정비로 풍수해 및 안전사고 걱정 없는 강동을 만들어 구민의 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제보 jebo@newsro.kr

<©국가정보기간뉴스–뉴스로,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